팔순연을 회상하며- 이용우 [어머니 우리어머니 고귀하신어머니]
팔순연을 회상하며- 이용우 [어머니 우리어머니 고귀하신어머니]
  • 미디어붓
  • 승인 2019.05.13 07:5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팔순연을 회상하며- 이용우 [어머니 우리어머니 고귀하신어머니]

 

사랑도, 살림살이도

늘 부족했던 시절

새벽을 조용히 여시고

당신보다 무겁고 큰 짐을 이고

가난의 원망과 설움마저도

포근히 품어 안던 어머니

논밭 일구시며

당신의 존귀한 몸과 마음은 돌볼새 없이

배고플까, 기죽을까 오로지 자식만을 위해

눈물과 한숨 벗 삼아 삶을 이겨내신 어머니

홀로 다섯 남매 낳으시며

얼마나 서럽고, 아프고 서러우셨을까

증손자 보신 지금도

못내 자식들 걱정으로 밤낮없이

부처님 전, 조상님 전 빌고 비시는

주름진 노년마저 오로지 자식 사랑이며

일상이기도 하는 삶 앞에

한없이 크고 크신 우리 어머님

은혜로운 빛을 차일피일

큰 효도 한번 못드리고 오늘도 한숨짓습니다

사랑하는 우리 어머님

오늘도, 내일도 자식 곁에서

영원토록 함께하길 빌고 빌어봅니다

어머님 한없이 사랑하고 존경합니다

부디부디 만수무강 하십시오

불효자는 오늘도 간곡히 애원 드립니다.

 

◆이용우 시인 약력

△현 거주지: 대전 건설기계 대여업 선진문학상 詩부문 대상 당선 (현)선진문학작가협회 제 4대 이사장 이첨·손곡 학술연구사업회 본부장 동인시집(선진문학발간)민들레 外 다수 선진문학 포항 아트갤러리빛 시화전 출품 外 다수 2018 지역언론 작품연재 2019 미디어붓 작품연재 2019 sjc선진문학방송 출연


  • 세종특별자치시 마음로 272-9(고운동1375) 강남빌딩 605호
  • 대표전화 : 044-863-3111
  • 팩스 : 044-863-3110
  • 편집국장·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재필
  • 법인명 : 주식회사 미디어붓
  • 제호 : 미디어 붓 mediaboot
  • 등록번호 : 세종 아 00075
  • 등록일 : 2018년 11월1일
  • 발행일 : 2018년 12월3일
  • 발행·편집인 : 미디어붓 대표이사 나인문
  • 미디어 붓 mediaboot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미디어 붓 mediaboot.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