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석탄 채탄부로 37년간 일한 저자가 쓴 '탄부일기'
[신간]석탄 채탄부로 37년간 일한 저자가 쓴 '탄부일기'
  • 나재필 기자
  • 승인 2019.06.07 2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눈빛 제공

석탄을 직접 캐는 채탄부로 일한 저자가 37년간 광산 생활을 되돌아본 회고록이다. 고등학교 3학년 때인 1956년 장성광업소에 채탄 보조공으로 입사해 1993년 정년퇴임을 한 저자는 광산 보안 직종 대한민국 명장이다.

석탄산업이 사양길로 접어들면서 한때 산업 일꾼으로 불렸던 광부 숫자도 줄어든 가운데 이 책은 고되고 위험한 환경에서 땀 흘렸던 20세기 후반 광부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저자는 폐에 분진이 침착해 폐 세포에 염증이 생긴 진폐증으로 투병 중이다.


  • 세종특별자치시 마음로 272-9(고운동1375) 강남빌딩 605호
  • 대표전화 : 044-863-3111
  • 팩스 : 044-863-3110
  • 편집국장·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재필
  • 법인명 : 주식회사 미디어붓
  • 제호 : 미디어 붓 mediaboot
  • 등록번호 : 세종 아 00075
  • 등록일 : 2018년 11월1일
  • 발행일 : 2018년 12월3일
  • 발행·편집인 : 미디어붓 대표이사 나인문
  • 미디어 붓 mediaboot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미디어 붓 mediaboot.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