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붓질 40년…몸 담았던 배재대 위해 전시작 판매 금액 발전기금 쾌척”
“붓질 40년…몸 담았던 배재대 위해 전시작 판매 금액 발전기금 쾌척”
  • 나재필 기자
  • 승인 2019.11.25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리학자 조창호 명예교수 문인화 전시‧판매전 25~29일 개최
조창호(오른쪽) 배재대 명예교수가 25일 대학 내 전시시설 U-STORY에서 ‘11월 어느 멋진 날에’ 전시‧판매전에서 김선재 총장에게 작품 설명을 하고 있다. 배재대 제공
조창호(오른쪽) 배재대 명예교수가 25일 대학 내 전시시설 U-STORY에서 ‘11월 어느 멋진 날에’ 전시‧판매전에서 김선재 총장에게 작품 설명을 하고 있다. 배재대 제공

고희(古稀)를 바라보는 한 명예교수가 작품 전시‧판매전을 열고 수익금 전액을 대학에 기부한다고 밝혀 화제다. 주인공은 한국문인화협회 초대작가로, 대한민국 문인화대전에서 특선 등을 이룬 남정(南亭) 조창호 배재대 명예교수다.

화려한 날(45x70)
화려한 날(45x70)

그는 25~29일 배재대 전시시설 U-STORY에서 ‘11월 어느 멋진 날에’를 주제로, ‘붓으로 경계를 그리다’를 그림에서 추구하는 지향점으로 삼아 전시‧판매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엔 문인화 35여점이 내걸린다. 작품은 우리네 삶의 경계를 소소히 담아냈다. 사물놀이패의 흥겨운 춤사위는 ‘신명’으로, 배재학당 출신인 민족시인 김소월의 ‘진달래 꽃’시에 맞춰 새와 진달꽃을 그린 ‘화려한 날’의 경계를 표현했다.

조 명예교수는 작가의 말을 빌리면 “국화 1000송이를 그리지 못하고 그림을 세상에 내놓는 마음이 조심스럽다”며 “붓을 든 지 40여년, 잠시 쉬어가는 마음으로 전시회를 꾸렸으니 관심과 격려를 부탁한다”고 적었다.

김선재 배재대 총장은 “조 명예교수의 꾸준한 작품 활동은 대학 운영에 활력에 불어넣어 감동을 자아낸다”며 “기탁된 수익금 전액은 배재대가 AI‧SW 중점대학으로 발돋움하는데 활용될 계획”이라고 말했다.

남정 조창호 그림 전시 홈페이지 안내 https://hsn9001.wixsite.com/changhocho/blank-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세종특별자치시 마음로 272-9(고운동1375) 강남빌딩 605호
  • 대표전화 : 044-863-3111
  • 팩스 : 044-863-3110
  • 편집국장·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재필
  • 법인명 : 주식회사 미디어붓
  • 제호 : 미디어 붓 mediaboot
  • 등록번호 : 세종 아 00075
  • 등록일 : 2018년 11월1일
  • 발행일 : 2018년 12월3일
  • 발행·편집인 : 미디어붓 대표이사 나인문
  • 미디어 붓 mediaboot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미디어 붓 mediaboot.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