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후베이성에서 감사 서한문을 통해 보내온 진심
中 후베이성에서 감사 서한문을 통해 보내온 진심
  • 나인문 기자
  • 승인 2020.03.31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와 싸우고 있을 때 지지해준 충북도에 감사와 경의" 서한
코로나19로 큰 위기를 겪고 조금씩 안정을 되찾아 가고 있는 중국 후베이성에서 왕샤오둥(王曉東) 성장이 충북도에 감사 서한문을 보내왔다.
후베이TV와 창장신문에 보도된 충북도 응원영상. 충북도 제공

코로나19로 큰 위기를 겪고 조금씩 안정을 되찾아 가고 있는 중국 후베이성에서 왕샤오둥(王曉東) 성장이 충북도에 감사 서한문을 보내왔다.

지난 1월말 이시종 지사가 코로나19 발생으로 한창 위기를 겪고 있는 중국 후베이성으로 위로 서한문을 보냈고, 2월초에는 이 지사의 격려 메시지와 함께 각계각층의 도민 30여명이 함께한 응원 영상을 보냈다. 이번 서한문은 이에 대한 답신이다.

감사 서한문에서 후베이 왕샤오둥(王曉東) 성장은 이시종 충북도지사에게 중국인들이 극진한 존칭을 표할 때 사용하는 ‘각하(閣下)’라는 호칭을 붙여 “충북도에서 보내준 지지와 격려에 깊은 감사와 경의를 표한다”, “한국에서도 적극적으로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것을 알고 수천만 후베이성민들의 마음을 울리고 있다”며 감사의 뜻과 함께 충북도에 대한 깊은 마음을 드러냈다.

또 왕샤오둥 성장은 지난해 6월 중국 후베이성에서 진행한 충북-후베이성 자매결연 5주년 기념행사 당시 두 지도자가 함께 심은 기념수를 가리켜 ‘우정의 나무’라 말하면서 “코로나 종식 이후 더욱 긴밀한 교류 협력을 통해 ‘우정의 나무’가 건강하게 자라나기를 바란다”고 적어 양 지역의 교류협력 강화에 대한 기대를 내비쳤다.

한편, 후베이성의 최대 언론사인 후베이TV와 창장신문은 지난 2월 ‘후베이 자매도시에서 온 축복’이라며 충북도에서 보낸 응원 영상이 후베이 성민들에게 큰 위로를 줬다고 보도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세종특별자치시 마음로 272-9(고운동1375) 강남빌딩 605호
  • 대표전화 : 044-863-3111
  • 팩스 : 044-863-3110
  • 편집국장·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재필
  • 법인명 : 주식회사 미디어붓
  • 제호 : 미디어 붓 mediaboot
  • 등록번호 : 세종 아 00075
  • 등록일 : 2018년 11월1일
  • 발행일 : 2018년 12월3일
  • 발행·편집인 : 미디어붓 대표이사 나인문
  • 미디어 붓 mediaboot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미디어 붓 mediaboot.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