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센조' 전여빈, 등장부터 존재감…지독한 신개념 캐릭터
'빈센조' 전여빈, 등장부터 존재감…지독한 신개념 캐릭터
  • 온라인팀
  • 승인 2021.02.21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여빈© 뉴스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빈센조’ 전여빈의 등장이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tvN 토일드라마 ‘빈센조’(극본 박재범/ 연출 김희원)는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에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와 함께 악당의 방식으로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를 그린다.

극 중 전여빈은 지는 것은 절대 못 참는 똘기 충만한 독종 변호사 홍차영 역을 맡았다. 대한민국 최고의 로펌 ‘우상’의 에이스 변호사로 승소를 위해서라면 영혼까지 팔아넘기는 지독한 성격을 가진 인물이다.

지난 20일, 홍차영은 사건의 승소를 위해 증인을 찾아가 회유하는 모습으로 첫 등장했다. 자신의 아버지인 홍유찬(유재명 분)에게 감정을 호소하는 눈물 연기로 설득하는 모습은 자신이 가지고자 하는 일에서는 양보가 없는 홍차영의 성격을 엿볼 수 있었다.

이어 친권을 두고 대화를 나누는 두 사람의 케미는 드라마를 보는 재미를 한 껏 높일 것으로 보였다. 여기에 홍차영과 장준우(옥택연 분)의 티카타카 역시 찰진 케미를 선보이며 극의 킬링 포인트로 손꼽히고 있다. 어디로 튈지 종잡을 수 없는 홍차영과 빈센조(송중기 분) 만남으로 엔딩을 맞이한 가운데, 두 사람의 인연이 과연 선연일지 악연일지 궁금증을 유발시킨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빈센조’는 매주 토, 일 밤 9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세종특별자치시 마음로 272-4 고운메디프라자 101호
  • 대표전화 : 044-863-3111
  • 팩스 : 044-863-3110
  • 편집국장·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재필
  • 법인명 : 주식회사 미디어붓
  • 제호 : 미디어 붓 mediaboot
  • 등록번호 : 세종 아 00075
  • 등록일 : 2018년 11월1일
  • 발행일 : 2018년 12월3일
  • 발행·편집인 : 미디어붓 대표이사 나인문
  • 미디어 붓 mediaboot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미디어 붓 mediaboot.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pna22@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