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 호날두, 코로나19 확진…'메호대전' 불발되나
'슈퍼스타' 호날두, 코로나19 확진…'메호대전' 불발되나
  • 미디어붓
  • 승인 2020.10.14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 넣고 환호하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연합뉴스
골 넣고 환호하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연합뉴스

'슈퍼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포르투갈)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렸다.

포르투갈축구협회는 13일(현지시간) 발표한 성명에서 호날두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고 현재 격리 중이라고 밝혔다고 AP, 로이터 통신 등이 전했다. 이에 따라 호날두는 14일로 예정된 스웨덴과의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 경기에 출전하지 않는다.

협회의 발표는 포르투갈이 11일 프랑스와 UEFA 네이션스리그 조별리그 경기(0-0무)를 치른 지 이틀만에 나왔다. 호날두는 프랑스전에 선발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다. 협회는 호날두가 아무런 감염 증상을 보이지 않았다면서도 언제 확진된 것인지 밝히지 않았으나 페르난두 산투스 대표팀 감독에 따르면 그는 12일 밤 양성 판정을 받아 격리를 시작했으며 13일 재검사를 받았다.

산투스 감독은 "호날두가 아무 증상도 보이지 않았다. 어떻게 자신이 코로나19에 걸리게 됐는지도 모른다"고 설명했다.

호날두는 12일 대표팀 동료들과 함께 식사를 하며 찍은 사진을 자신의 SNS에 올리기도 했는데, 그의 코로나19 확진에 따라 다른 선수들도 모두 검사를 받았지만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협회는 설명했다. 격리에 들어간 호날두는 당분간 소속팀 유벤투스(이탈리아) 경기에도 나설 수 없게 됐다. 17일 크로토네와 치르는 프로축구 세리에A 4라운드 원정경기, 20일 디나모 키예프와의 2020-2021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첫 경기 출전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메호대전' 출전도 불투명해졌다. 유벤투스는 이달 28일과 12월 8일 리오넬 메시가 뛰는 FC 바르셀로나와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경기를 앞두고 있다. 호날두와 메시가 이 대회에서 만나는 것은 약 9년 6개월 만으로 많은 팬들의 이목이 쏠리지만, 호날두의 몸 상태와 추후 검사 결과에 따라 첫 맞대결에서는 만남이 불발될 가능성도 있다.

최근 유럽 축구계에서는 스타들의 코로나19 감염이 잇달아 발생하고 있다. 앞서 네이마르와 킬리안 음바페, 폴 포그바, 파울로 디발라,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 등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 회복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세종특별자치시 마음로 272-4 고운메디프라자 101호
  • 대표전화 : 044-863-3111
  • 팩스 : 044-863-3110
  • 편집국장·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재필
  • 법인명 : 주식회사 미디어붓
  • 제호 : 미디어 붓 mediaboot
  • 등록번호 : 세종 아 00075
  • 등록일 : 2018년 11월1일
  • 발행일 : 2018년 12월3일
  • 발행·편집인 : 미디어붓 대표이사 나인문
  • 미디어 붓 mediaboot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미디어 붓 mediaboot.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pna22@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