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코로나 확산 ‘무서운 기세’ “잠시만, 강력히 일상 멈춰달라”
충청권 코로나 확산 ‘무서운 기세’ “잠시만, 강력히 일상 멈춰달라”
  • 나재필 기자
  • 승인 2020.11.28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하루새 13명의 추가 확진…각종 활동·모임·행사 최대한 자제 당부
충북도 당구장발 감염 확산…공주 푸르메요양병원 누적 43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학생이 나온 세종시의 한 고등학교에서 27일 오전 학생과 교직원이 코로나19 전수조사를 받기 위해 운동장에 줄지어 있다.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학생이 나온 세종시의 한 고등학교에서 27일 오전 학생과 교직원이 코로나19 전수조사를 받기 위해 운동장에 줄지어 있다. 연합뉴스

충청지역 신종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심상찮다.

충북에서는 하루새 고등학교 2학년생을 포함한 확진자가 16명 더 나왔다.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 당구장 관련 확진자가 4명 추가 발생했고, 제천 김장모임 관련 '불똥'이 청주로 튀었다. 충북도 등에 따르면 27일 밤부터 28일 새벽까지 청주 11명, 제천 3명, 충주와 옥천 각 1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가운데 4명은 해외 입국자다. 

28일 새벽 확진 판정을 받은 A씨는 코로나19가 집단 발생한 당구장을 다녀와 지난 26일 확진된 B씨의 지인이다. 상당구 거주 30대 C씨도 이날 양성으로 확인됐는데, 그는 B씨와 접촉한 뒤 지난 27일 확진된 상당구 거주 D씨의 가족이다. 이로써 '오창 당구장 발' 코로나19 확진자는 충북에서만 19명으로 늘었다. 

상당구에 거주하는 고교 2학년생도 이날 새벽 양성으로 확인됐다. 중국과 중앙아프리카에서 입국한 서원구 거주 40대와 30대, 키르기스스탄에서 입국한 10대 외국인도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날 제천에서도 40대 1명, 50대 2명 등 3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나왔다. 방역 당국은 일가친척의 김장모임 발 'n차 감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로써 김장모임 관련 확진자가 처음 확인된 지난 25일 이후 제천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29명으로 늘었다. 제천시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이날 0시부터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했다. 

충주시 호암동 거주 50대도 이날 오전 코로나19 '양성'으로 확인됐다. 청주시 상당구 거주 60대가 지난 27일 밤 확진 판정을 받았다. 그는 코로나19가 집단 발생한 당구장을 다녀온 뒤 확진된 B씨 접촉자다. B씨의 70대 배우자도 양성으로 확인됐다. 

제천 18번 확진자(김장모임 확진자의 접촉자)의 가족인 흥덕구 거주 70대와 그의 자녀도 확진됐다. 또 러시아에서 입국한 청주시 흥덕구 거주 10대가 전날 밤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으로 확인됐다. 지난 27일 확진된 옥천군 거주 20대의 어머니도 양성으로 나왔다. 이로써 도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93명으로 늘었다.

한범덕 청주시장은 "오창읍 일대를 중심으로 하던 지역감염이 강내, 남이, 율량, 사천 등 청주시 전역에서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핀셋방역이 어려운 실정"이라며 "무엇보다 우려스러운 것은 아직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확진자가 발생했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시는 감염경로와 접촉자를 찾아내는 일에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며 "일주일도 남지 않은 고3 학생들을 생각해 잠시만, 그러나 강력하게 일상을 멈춰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대전시는 지난 10월 11일 이후 한 달 보름 만에 27일 하루 총 13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대전시 방역당국에 따르면 최근 대전시 환자 발생 상황을 분석해보면 두 개의 클러스터에서 지역 확산이 이뤄지고 있다. 첫 번째 클러스터는 지역에 소재한 한 청소업체와 관련된 사항으로, 직원들과 가족들을 중심으로 전파됐으며, 총 8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두 번째 클러스터는 경북 경산에 소재한 어느 대학교에 다니는 학생이 대전에 있는 가족⋅친지와 식사 모임을 하면서 확산됐으며, 총 5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경산#686번 확진자는 수업을 마치고 지난 19일 밤 대전으로 올라와 21일 대전에서 가족모임을 한 것으로 파악됐으며, 이날 함께 식사 등을 한 부모와 친척들이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 추가 확진자 중 초등학교(#478)와 고등학교(#480)를 다니는 학생이 있어, 대전시는 교육청과 협력해 해당학교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대전시 보건당국은 현재 해당학교에 이동검체소를 설치해 초등학교는 120명, 고등학교는 130명에 대해 검사를 진행 중이다. 또한 확진자들과 접촉한 밀접접촉자를 추가로 파악해 추가적인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경산시에 따르면 서울 확진자가 경산 소재 대학교에서 강의를 하는 과정에서 수강을 하던 대학생들에게 감염을 시킨 것으로 추정된다. #482번과 #483번은 의심증상이 있어 검사한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이들에 대한 감염경로는 현재 조사 중이다.

대전시 정해교 보건복지국장은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급격하게 확산되고 있고, 수능, 연말 등을 앞두고 있어 상황이 심각하다”며 “당분간 모임과 행사 등을 최대한 자제하고, 마스크 쓰기, 거리두기 등 개인방역 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충남 공주 푸르메요양병원에서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로 발생하는 등 충남에서 확진자 14명이 추가됐다. 공주시에 따르면 추가 확진자 A씨는 제3병동 병실에 입원 중이던 환자로, 전날 추가 확진자 발생에 따른 진단검사 결과 이날 오후 6시께 양성 통보를 받았다. 이로써 이 요양병원 관련 확진자는 모두 43명으로 늘었다. A씨는 특이증상은 없었으며, 양성 판정 후 곧바로 공주의료원으로 이송돼 치료에 들어갔다. 

천안에서는 전날 A 중학교 50대 교사(천안 445번)가 코로나19 검사 후 양성판정을 받으면서 이날부터 전교생 1천200여명이 등교를 중단하고 온라인 수업으로 전환했다. 방역 당국은 이 교사와 밀접 접촉한 동료 교사 27명을 포함해 학생 등 모두 198명의 검체를 채취한 뒤 자가격리 조치했다. 교육 당국도 이 학교에 배정된 수능 감독관 3명을 다른 학교 교사로 교체하기로 했다.

충남 아산에서 선문대 친구 모임 관련 감염자 2명 등 확진자가 7명 추가됐다. 시에 따르면 이날 선문대 대학생(아산 138번)이 같은 동료 아산 104번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 격리 중 양성판정을 받았다. 아산 134번도 선문대 친구 모임 관련자인 아산 114, 120번 동선 접촉 등으로 분류되는 등 선문대 친구 모임 관련자가 2명 추가됐다. 이로써 선문대 친구 모임 관련 누적 확진자는 30명으로 늘었다.

장존동 60대(아산 132번)는 아산 130번의 가족으로, 풍기동과 송악면의 60∼70대 2명(아산 136∼137번)은 아산 130번의 접촉자로 조사됐다. 좌부동 70대(아산 133번)는 제주 73번 접촉자로, 외국인 해외입국자(아산 135번)도 자가 격리 해제 전 양성판정을 받았다. 이밖에 보령에서는 일가족 2명(보령 27∼28번)이 확진됐으며, 인천 남동구 222번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서산 48번은 지난 21일 서울 강서구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세종에서 PC방 관련 확진자가 3명 더 나왔다. 세종시에 따르면 지역 97∼99번 확진자는 서울 관악구 511번이 보람동 PC방을 방문했을 당시 그 안에 머물렀던 것으로 파악돼 검사를 받았다. 이로써 이 PC방 관련 세종 확진자는 모두 6명으로 늘어났다. 이들 3명 외에 90·95·96번 확진자다. 방역 당국은 추가 확진자들의 동선을 소독하고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세종특별자치시 마음로 272-4 고운메디프라자 101호
  • 대표전화 : 044-863-3111
  • 팩스 : 044-863-3110
  • 편집국장·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재필
  • 법인명 : 주식회사 미디어붓
  • 제호 : 미디어 붓 mediaboot
  • 등록번호 : 세종 아 00075
  • 등록일 : 2018년 11월1일
  • 발행일 : 2018년 12월3일
  • 발행·편집인 : 미디어붓 대표이사 나인문
  • 미디어 붓 mediaboot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미디어 붓 mediaboot.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pna22@hanmail.net
ND소프트